본문내용 바로가기 탑 메뉴 바로가기 좌측 메뉴 바로가기

정보마당

정보마당 보육뉴스

보육뉴스

보육뉴스 상세보기의 제목, 작성자, 조회, 등록일, 수정일, 첨부파일, 내용을 나타내는 표입니다.
[연합뉴스] "임신부 지옥철 고통 없이 안심 출·퇴근" 근로기준법 개정
작성자 경북센터 조회 39
등록일 2021-05-03 수정일

 

강준현 의원 대표 발의…"워킹맘 보좌진 어려움 듣고 입법 추진"

강준현 의원
강준현 의원

[강준현 의원실 제공. 재판매 및 DB 금지]

(세종=연합뉴스) 박주영 기자 = 더불어민주당 강준현(세종시을) 의원은 30일 자신이 대표 발의한 '임신부 안심 출퇴근법'(근로기준법 개정안)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고 밝혔다.

개정안은 임신한 여성 근로자는 원할 경우 하루 근로시간을 유지하는 범위에서 출·퇴근 시간을 조정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.

예를 들어 오전 8시에 출근해 오후 5시에 퇴근하거나, 오전 10시에 출근해 오후 7시에 퇴근하는 것이 가능해진다.

현행 근로기준법으로도 임신 후 12주 이내 또는 36주 이후 임산부는 근로시간 2시간 단축이 가능하지만, 임신 13∼35주 임신부는 보호 사각지대에 놓여 있다.

강 의원은 "보좌진 중에 워킹맘이 2명이나 있는데, 이들이 임신부 시절 출퇴근을 하며 겪었던 어려움을 듣고 입법을 추진했다"며 "임신부들이 지옥철 통근에서 벗어나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"고 말했다.

jyoung@yna.co.kr